BOOKING

예약안내

외도 둘러보기

외도 둘러보기


투어맵


  • 정문

    정문

    섬으로 들어가는 관문으로서의 의미가 있고 바위산의 흐름이 연속적으로 이어지도록 설계되었다.

  • 외도광장

    외도광장

    외도의 급격한 경사를 아름답게 재해석한, 외도를 상징하는 다국적 조형물 배치와 자연의 조화가 한층 멋스럽게 관광객을 반기는 포토존이다.

  • 관리사무소

    관리사무소

    외도 직원을 위한 건물.
    관리사무소를 비롯 기숙사가 있는 곳으로 분수대를 지나 언덕길을 올라가다 보면 좌측에 위치하고 있다. 산세의 흐름을 따라 바다가 조망되도록 배치되어 있다.

  • 선인장가든

    선인장가든

    사막의 대표식물중의 하나인 선인장들과 여러 종류의 알로에, 용설란, 덕구리란등이 모여있는 가든.
    하절기에는 고목인 브라질 해안 부채선인장과 장군선인장의 자태와 화려한 꽃을, 동절기에는 희귀한 알로에의 꽃을 감상할 수 있다.

  • 비너스가든

    비너스가든

    버킹검 궁의 후정을 모티브로 최호숙 회장이 직접 구상, 설계한 비너스 가든은 외도 보타니아를 상징하는 대표적인 장소로 널리 사랑받고 있다.
    지중해를 연상케 하는 건축물들과 곳곳에 놓여진 비너스 상들. 그리고 동백나무 프레임 등이 잘 어우러져 있다. 초등학교 분교 운동장이 그대로 비너스 가든으로 바뀐 것이 의미하듯, 최소한의 자연 훼손과 개발로 자연과의 조화로움을 유지하는 데 맞추어져 있다.

  • 리하우스

    리하우스

    KBS 드라마 <겨울연가>의 마지막회 촬영 현장으로 널리알려져 많은 사람들의 기념사진 촬영지로 사랑받고 있는 사택. 비너스 가든 끝자락에 서서 바라보면 지중해 스타일로 보이지만 실내 공간 배치는 안채와 사랑채 개념의 전통적인 양식으로 지어진 건물이다.
    단, 사택이므로 건물 안으로 들어갈 수 없다.

  • 벤베누토 정원

    벤베누토 정원

    이탈리아어로 `환영합니다`라는 의미의 벤베누토정원은 꽃의 아름다움이 시작되는 곳이다.
    봄에는 튤립과 양귀비, 여름에는 수국과 천사의 나팔, 가을에는 란타나와 부시세이지, 겨울에는 동백과 피라칸사등이 대표적이며 계절별로 다양한 식물의 정원을 거닐며 아름다운 외도의 정취에 젖을 수 있는 곳이다.
    그외에도 유칼립투스, 양의귀, 닻나무등을 찾아보는 것 또한 이 정원의 즐거움이다.

  • 뱀부로드

    뱀부로드

    화려하고 이색적인 컬러로 천상의 아름다움을 연상시키는 꽃밭길을 지나면, 잠시 대나무와 자연림이 우거진 터널길, 대죽로를 만나게 된다.
    곧게 뻗은 대나무 숲과 구불구불한 동백나무가 서로 대조적인 모습을 연출한다.

  • 전망카페.오!아름다운

    전망카페.오!아름다운

    아름다운 해금강을 바라볼수있는 휴식공간인 오,아름다운 카페와 카페테리아가 위치해있다.
    이 건물을 통과하면 또다른 외도의 멋진 자연풍경이 색다르게 펼쳐져 있다.

  • 조각공원

    조각공원

    놀이조각공원에는 할아버지, 아버지들이 즐겨하던 전통놀이를 원광대학교 김광재 교수가 이란 대리석으로 형상화한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또한 이 곳에서는 멀리 거제도를 배경으로 한려수도의 비취 빛 바다위에 펼쳐진 외도 보타니아의 전경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정점에 위치한 놀이조각공원을 돌아 조금 내려오면 약쪽 오솔길을 따라 국내 유명 조각가들의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는 조각공원이 자리잡고 있다.

  • 에덴교회

    에덴교회

    외도 방문객이면 누구나 자유로이 기도할 수 있도록 항상 개방되어 있는 교회.
    조각공원 오른쪽에 있는 교회 옆에는 명상의 언덕이 있으며, 이곳을 지나면 해금강을 배경으로 외도의 또 다른 전경을 볼 수 있는 제2전망대가 이어진다.

  • 사랑의 언덕

    사랑의 언덕

    옛 주민들이 마을의 안녕과 풍어제를 지내던 수령 300년 된 당산나무가 있는 곳으로 민족적으로 유래가 깊은 곳이다.
    외도 보타니아를 대표하는 비너스가든과 사택 그리고 화훼단지를 한번에 조망할 수 있는 곳으로 사랑을 고백하는 장소로 잘 알려져 있는 곳이다.

  • 천국의 계단

    천국의 계단

    아왜나무 8천그루와 여러가지 모양으로 잘 다듬어진 정원수들이 함께 어우러져 아름다운 테피스트리를 만들고 있는 천국의 계단. 밀감나무 3천 그루와 매서운 바닷바람을 막기 위해 심은 편백나무 8천 그루가 현재의 천국의 계단으로 자연스레 변모했다.
    계단을 내려가다 보면 양 옆의 밀감 나무 대신에 다양한 희귀식물이 진한 꽃향기를 품으며 마치 비밀스럽게 감추어진 듯한 모습을 하고 있다.

  • 물의 정원

    물의 정원

    한적한 비밀의 공간에 위치한 아름다운 프랑스식 연못과 조형물, 그리고 신상호 작가의 도자작품이 전시되어 있는 문화공간이다.

  • 외도 역사기념관

    외도 역사기념관

    선착장이 눈앞에 나타나며 해금강을 가장 가까이에서 감상할 수 있는 바다 전망대와 외도의 개발 과정과 관련한 여러 가지 자료들을 전시해 놓은 기념관이 한 곳에 자리하고 있다.

  • 방파제 & 소망의 등대

    방파제 & 소망의 등대

    유람선의 접안과 관광객의 안전한 승하선을 위하여 조성되었고 그 끝에 외도 섬모양을 형상화하여 설계한 등대가 위치해 있다.
    국내에서 유일하게 등대안을 구경할 수 있도록 미로형식으로 설계되어 구경하는 재미를 더욱더 느낄 수 있다.